UPN전국국민연합신문

‘원더풀 월드’ 클라이맥스 몰아친다! 김남주, ‘子 살인 사건’ 진상 규명 촉구 기자회견 예고! 궁금증 UP

박주성 대기자 | 기사입력 2024/04/12 [09:59]

‘원더풀 월드’ 클라이맥스 몰아친다! 김남주, ‘子 살인 사건’ 진상 규명 촉구 기자회견 예고! 궁금증 UP

박주성 대기자 | 입력 : 2024/04/12 [09:59]

 

MBC ‘원더풀 월드’ 김남주가 아들의 죽음과 관련해 진상 규명 기자회견을 예고하면서 궁금증을 한껏 끌어올린다.

 

MBC 금토드라마 ‘원더풀 월드’(기획 권성창/연출 이승영, 정상희/극본 김지은/제작 삼화네트웍스)는 단 2회를 남겨두고 연일 눈을 뗄 수 없는 폭발적인 전개와 휘몰아치는 복선 회수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으며 흥행 가도를 쾌속 질주하고 있다. 이와 관련, ‘원더풀 월드’ 측이 수현(김남주 분)의 정면돌파를 예고하는 스틸을 공개해 눈길을 사로잡는다.  

 

지난 12회에서 수현은 아들 건우(이준 분)의 죽음에 대한 진실을 마주하고 경악했다. 수현은 선율(차은우 분)의 모친 은민(강명주 분)의 사고를 조사하던 중 가해자 변호사가 건우 사건 관련자라는 것에 더해 수호(김강우 분)가 이를 전부 알고 있었음에도 덮었다는 사실을 알고 경악했다. 이에 그치지 않고 수현은 건우의 태블릿에서 김준(박혁권 분)이 음주운전으로 아들 건우를 친 뒤 이를 숨기기 위해 선율의 부친 지웅(오만석 분)에게 살해를 지시했다는 음성까지 발견해 충격에 휩싸였다. 이에 건우의 죽음이 단순 사고가 아닌 살해 사건이라는 사실을 알게 된 수현의 행보에 초미의 관심이 한껏 쏠리는 상황.

 

이 가운데 공개된 스틸 속 수현은 결연한 표정으로 변호사를 대동하고 있어 이목을 집중시킨다. 두 사람이 향한 곳은 다름 아닌 건우 사건의 진상 규명을 촉구하기 위해 열린 기자회견장. 수현이 변호사까지 선임해 등장한 모습은 마침내 수면 위로 드러난 거대 악 김준에 대항하려는 수현의 단단한 각오가 전해져 기대를 높인다.

 

하지만 김준이 막강한 지지율을 자랑하는 대선 후보이자 성공을 위해 살인까지 저지르는 권력욕에 휩싸인 정치인인 만큼 쉽지 않은 싸움이 예상돼 긴장감을 더한다. 이와 함께 기자회견장에서 잔뜩 굳은 수현의 표정이 담기면서 수현이 무사히 기자회견을 마칠 수 있을지 궁금증을 수직 상승시킨다.

 

이에 ‘원더풀 월드’ 제작진은 “오는 12일 방송될 13회는 그동안 드러나지 않았던 김준의 잔혹한 악행이 모두 밝혀진 만큼 수현과 김준의 불꽃 튀는 전면전이 펼쳐진다”라며 “아들의 억울한 죽음에 대한 진실을 밝히려는 수현의 의지가 어떤 결과를 불러올지 끝까지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MBC ‘원더풀 월드’는 아들을 죽인 살인범을 직접 처단한 은수현(김남주 분)이 그날에 얽힌 미스터리한 비밀을 파헤쳐 가는 휴먼 미스터리 드라마로 오늘(12일) 밤 9시 50분에 13회가 방송되며, 디즈니+를 통해서도 시청할 수 있다.

 

<사진> MBC ‘원더풀 월드’

  • 도배방지 이미지

​ ​ ​ ​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